상반기는 코로나19 로 대규모 행사를 진행하기 어려웠습니다. 그래서 매년 새터민들과 함께 해 온 역사유적지 나들이 및 즉문즉설 행사를 개최하지 못했습니다. 대신 즉문즉설을 온라인으로 대신해 보았고 전국에서 많은 분들이 법륜스님께 질문을 하고 조언을 구하기도 했습니다. 670여명 정도가 함께 시청한 생방송에는 새터민 분들도 많은 호응과 관심을 보여주었습니다.